평택시 “지제세교 지구 내 초교 설립 지연 안 되게 최선”

평택화양서희스타힐스 2차_5

지연 땐 조합에 공사중지 등 강력 대응

평택 지제세교지구 내 학교용지가 조합에서 제3자인 시행대행사로 매각되면서 평택교육지원청은 시행 대행사와 학교용지 매매계약을 체결할 수 없다. 이에 조합이 학교용지 소유권을 원상회복해 교육청에 직접 공급될 수 있도록 협조 요청에 따른 것이다. 시 관계자는 “입주민 불편이 초래되지 않도록 조속한 학교용지 매각을 독려하고 조합과 지속적으로 협의해 초등학교 설립이 지연되지 않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원문

Share on facebook
Facebook
Share on twitter
Twitter
Call Now Button상담원연결